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매향리를 디자인하다
admin - 2019.10.16
조회 177
매향리를 디자인하다
▶ 상처로 남은 역사에 디자인을 결합한 전시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강헌)은 경기만 에코뮤지엄 사업의 일환으로 10월 10일부터 11월 3일까지 매향리 스튜디오에서 전시를 진행한다.

매향리에 위치한 (구)매향교회는 1968년 마을에 주둔하던 미군과 주민들이 함께 건립한 건축물이다. 1984년 새 예배당이 세워진 이후 30년이 넘도록 방치된 교회 건물을 2016년 경기만의 역사와 미래가 공존하는 복합문화공간 ‘매향리 스튜디오’로 재생시켰다.

매향리 스튜디오 디자인 전시 ‘매향리를 디자인하다’는 상처로 남은 역사에 디자인 감성을 결합한 전시다. 매향리에 주둔했던 미군의 마크가 뱃지와 맥주잔에 새겨졌으며, 사격장의 타겟은 탄피와 결합하여 노트가 되었다. 여기에 매향리에서 자란 매실을 숙성시킨 매실청이 판매되며 수익금은 매향리의 평화로운 발전을 위해 사용된다.

매향리의 주민들은 쏟아지는 폭격에도 일상에서 삶의 지혜를 발휘하였다. 전기가 없던 시절 포탄으로 호롱불 받침대를 만들어 어둠을 밝혔고 낙하산으로 옷과 모기장을 만들어 사용하였으며 포탄으로 만든 역기로 운동을 하였다.

한국 현대사의 상처로 만들어진 사물에서 영감을 받은 이 전시는 ‘매향리 스튜디오’와 디자인 그룹 ‘물질과 비물질’이 함께 작업하였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매향리 디자인 상품의 수익을 통해 매향리 스튜디오가 주민 주도의 지속 가능한 문화 공간이 되긴 바란다.”고 밝혔다.
■ 이미지 별첨
■ 전시소개
전시제목 : 매향리를 디자인하다
관람시간 : 2019년 10월 10일(목) ~ 11월 3일(일) 11:00 ~ 17:00 월, 화 휴관
장 소 : 경기 화성시 우정읍 매향웃말길 15 (구)매향교회 매향리 스튜디오
주 최 : 경기도, 화성시
주 관 : 경기문화재단 경기만 에코뮤지엄, 매향리 평화마을 추진위원회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