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욕망의 유토피아전 개최
admin - 2003.12.13
조회 1460

전시기간 : 2003년 12월 15일 ~ 12월 24일까지
전시장소 : 경기문화재단 2층 아트센터 전시실1
초대일시 : 2003.12.16(화) 오후 5시
 

인간 욕망이 갖는 유토피아적인 성격을 드러낸 기획전시개최
15일부터 24일까지 열흘간 재단 전시실에서7명의 작가 참여 전시
작품해설 도우미, 단체 관람시 편의제공 등 서비스 제공

박진하 park, jin-ho
손성진 son, sung-jun
심혜정 shim, hea-jung
염중호 yun, joong-ho

임선이 im, sun-iy
전상옥 jun, sang-ok
전신덕 jeon, shin-duck


획일화된 현대사회에서 소비문화와 상업화 경향에 대한 풍자, 위트, 사물을 대하는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는 색다른 기획전시가 개최된다.

경기문화재단은 오는 15일(월)부터 24일(수)까지 열흘간 재단 아트센터 제1 전시실에서 임선이 등 7명의 작가가 참여하여 회화, 설치, 사진 등 여러 장르를 통해 다양한 이미지를 제시하는「욕망의 유토피아 展」을 개최한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지난 7월 「mix & match 展」에서 표방했던 미술의 새로운 표현의 확장 연장선상에서「욕망의 유토피아 展」개최를 통해 물질문화의 무차별적 소비 양태 안에서 객체로 전락한 삶의 표상들을 현대미술의 다양한 형상에 의해 조명해 보고자 하였다”라고 밝혔다.

인간이 끊임없이 갈망하는 욕망은 결국 환상 속에 존재하는 유토피아임을 내세운 「욕망의 유토피아 展」은 주변 전시공간과 차별화된 아트센터 설립취지에 맞게 실험적인 예술 장르를 수용하면서 경기지역의 유망작가를 발굴하는 기획전시로서 지역미술계에 미칠 긍정적인 파급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17일(수), 19일(금)에는 작품해설 도우미인 도슨트(docent)가 일반관람객에게 친절하고 상세한 작품설명을 통해 일반인의 이해를 도움으로써 전문작가는 물론 일반인의 참여 폭을 넓히는 기회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기획전에는 설치미술, 사진, 회화 분야에서 주목받고 있는 20∼30대의 젊은 작가 7명이 출품한 총 12점의 작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자연마저 소유의 대상으로 물질화시키려는 인간의 욕망을 포착한 임선이의 ‘시멘트 화분'(설치), 생명을 상징하는 아기 이미지의 형태 왜곡을 통해 생명복제와 디지털 사고에 대한 의식을 조명한 박진하의 ‘d&a'(설치), 목욕탕에서 바라본 인간 군상에 얽혀있는 욕망과 자본의 그림자를 미시적인 시각으로 표현한 손성진의 ‘성욕은 아침에도 춤을 춘다'(회화), 그리고 간판, 건물은 한번 만들어지고 버려지는 일회용품이면서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얼굴이라고 주장하는 염중호의 ‘일회용품'(사진) 등은 눈여겨볼 만하다.

한편, 재단은 15명 이상 단체관람을 원하는 관람객들에게는 별도의 시간을 배정하여 작품설명 등 감상의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며, 단체관람신청은 문화사업팀(031-231-7228번)으로 하면 된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