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재단,『옛 그림속의 경기도』발간!!
관리자 - 2005.07.22
조회 1220

재단,『옛 그림속의 경기도』발간!

 

최초의 지역미술사 서술!!

산수화, 기록화, 초상화, 산신도 등 각 분야별 연구!!

 

경기문화재단은 현재 남아있는 옛그림(조선시대까지) 중, ‘경기도’ 라는 행정구역상의 개념을 중심으로 지역미술사 서술을 시도한 최초의 단행본『옛그림속의 경기도』를 발간하였다.

「기전문화예술총서」시리즈의 15번째인 이번 책은 ▲경기도 지역을 대상으로 제작된 산수화, ▲왕실행사를 기록한 궁중기록화, 설화 등을 도해한 기록화, ▲경기도 출신 인물의 초상화, ▲지역소재 사찰의 산신도 등 각 분야별 연구를 통해 지역미술사 연구의 새로운 지평을 열고자 하였다.

조선시대 경기지역 연고 문인화가인 강희맹·강희안 형제, 김홍도, 추사 김정희 등의 회화활동을 소개하였고, 강세황의「송도기행첩」, 정선의 「박연폭포도」등과 같은 개성지역의 산수를 담은 옛그림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조선시대 경기도 인물의 초상화는 경기도 관찰사 출신 초상화, 경기도 소재 서원·사당·향우에 봉안된 초상화, 경기도 연고 출신 인물들의 초상화로 구분하여 소개하였다.

이밖에도 경기도 소재 사찰에 남아있는 산신도에 대한 양식적 분석을 통해 조선후기 만연화 되어있던 민간의 산신신앙에 대한 이해를 돕고 있으며, 「경기감영도」와 같은 궁중기록화를 통해 옛 선조들의 일상풍경들을 재현하기도 했다.

한편, 재단은 설립이래 경기도의 고유한 전통문화, 문화재, 문화관광, 문화산업 등 각 분야 및 장르별 경기문화예술의 발자취를「기전문화예술총서」시리즈로 발간함으로써 경기도의 문화예술 정체성 확립에 기여하고자 했다.

이 총서들은 경기도의 다양한 문화예술을 ‘현장’에 최대한 밀착하고, 해당 장르의 최고 전문가와 유기적으로 작업하면서 그 작업의 연속성을 유지해왔으며 지금까지 14권의 책을 발간하였다.

문의 : 031-231-8521

◆ 규격 : 4×6판
◆ 쪽수 : 399쪽
◆ 가격 : 20,000원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