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경기전문예술 신작쇼케이스 PAFe 2013
관리자 - 2013.08.26
조회 4038
2013.9.13(금)~9.15(일) 경기도박물관 중앙 야외무대
9/13 공연일정 오후 7시 [낭독공연] 남한산성'서흔남 이야기-극단  파발극회, 오후 8시 [연극] 할미산성-극단 개벽
9/14 공연일정 오후 6시 [낭독공연] 곽가 연대기-창작 그룹오기, 오후 7시 [무용극] 황금닭 -정형일 ballet creative, 오후 8시 30분  [무용극] 댄스컬 홀로그램 추사-한뫼국악예술단
9/15  공연일정 오후 6시 [낭독공연] 삼설기-소리코리아, 오후 7시[연극] 신명 송문주- 극단 서라벌, 오후 8시 30분 [음악극] 남한산성 - 강석희 음악 연구소
경기전문예술 신작쇼케이스 pafe 2013
주최 한국문화예술위원회,경기도, 경기문화재단, 주관 pafe 2013 추진단, 후원 경기도박물관, 경기도어린이박물관
문의 031-231-7234 www.ggcf.or.kr 우천시에도 공연합니다. 모든 공연은 무료입니다


공연일정 및 내용
공연일정 및 내용에 관한 표입니다.
공연명 공연일시 공연단체 공연내용
남한산성
(부제
서흔남
이야기)
9.13(금)
오후 7:00
극단
파발극회
병자호란 시 인조가 남한산성으로 피신할 때 인조를 도운
인물인‘서흔남’은 노비에서 훗날 당상관이 된 입지적 인물이다.
서흔남의 일대기를 바탕으로 병자호란 당시의 충신과 간신,
무기력한 임금과 외세에 굴복할 수 밖에 없는 현실을 이야기로
풀고자 한다.
할미산성 9.13(금)
오후 8:00
극단 개벽 할미산성을 최초로 축성한 김유신의 조부인‘김무력’이라는
인물을 중심으로 백제 성왕과의 치열한 전투, 할미산성을
축성한 지략과 백성들에 대한 따뜻함을 그린 작품이다.
과거의 유구한 역사를 통해 오늘을 사는 우리들에게
미래의 지향점을 보여주고자 한다.
곽가
연대기
9.14(토)
오후 6:00
창작 그룹
오기
광주대단지 사건으로 성남에 자리잡고 살게 된
곽종일과 그의 세 아들들의 이야기이다.
도시의 성장을 한 가계의 몰락과 생성을 통해 되집어 본다.
광주 대단지사건은 지금의 성남이라는 도시의 시작이다.
분당, 판교 개발과 구시가지 개발을 통해 거대도시로
성장하고 있는 성남의 이야기이다.
황금닭 9.14(토)
오후 7:00
정형일
ballet
creative
경기도 칠보산 설화인‘황금닭’은 분수 넘치는 인간의 욕심이
황금닭을 사라지게 만들었다는 내용으로 우리에게 물질적
욕망으로부터 통제당할 때 모든 것을 잃을 수 있다는 교훈을
주고 있다. 본 작품은 황금닭이 주는 주제의식을 통해
물질만능의 욕망 속에서 자유롭지 못한 인간의 모습들을
작품에 투영시켜 표현한다.
댄스컬
홀로그램
추사
9.14(토)
오후 8:30
한뫼
국악
예술단
세기의 최고 예술가인 추사 김정희선생의 작품 속에 담겨있는
뜻을 살리고 작품의 이미지를 미적 감각으로 표현한 작품으로,
전통형식의 극과 무용이 디지털과 결합하였다.
한국의 전통문화를 표현하는 춤, 소리, 시, 음악과 추사의
작품 속에 담겨있는 사상과 철학을 디지털 기술과 함께 새로운
형식으로 표현한다.
삼설기 9.15(일)
오후 6:00
소리
코리아
해학소리극 [삼설기 三設記]
(경기도 문화재 제 32호 송서의 주요 레퍼토리)는
세 명의 선비가 저승에서 좌충우돌하는 판타지적 요소가
가미된 <삼사횡입황천기>의 이야기를 주된 바탕으로 만들어진
공연이다.
동시대에 걸 맞는 세태풍자를 전통연희와 소리를 통해 현대적
감각으로 재창조하여 재미와 공감, 감동을 불러일으키는
음악극 공연이다.
신명
송문주
9.15(일)
오후 7:00
극단
서라벌
안성 죽주산성에서 활약하여 몽골군을 퇴각시킨
송문주의 이야기를 현대적 요소(무용, 춤, 노래, 퍼포먼스 등)를
가미하여 극화한 작품으로,
현재 역사적 중요성이 인식되어 복원 작업이 한창인 죽주산성과
송문주 장군에대해 새롭게 부각시키고자 한다.
남한산성 9.15(일)
오후 8:30
강석희
음악
연구소
병자호란을 소재로 하여 한국의 민족적 비극과 인간 갈등구조를
그려낸 작품. 화친과 척화의 두 부류의 신하들 간의 당파싸움이
시작되고, 이둘 간에 미묘한 싸움 속에서 청과 명의 갈등,
인조와 청의 갈등, 그리고 민초들의 고초 등을 표현한 작품이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공지사항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