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연구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경기문화재단 문예진흥지원정책과 방향
admin - 2003.10.09
조회 6602
10월 8일 경기중소기업지원센터 예총도지회 주최 [경기예술진흥 심포지움] 문화재단 송태호 대표이사의 발제글 ———————————————————– <경기문화재단의 문화예술진흥지원정책과 방향> 송태호(경기문화재단 대표이사) 오늘날의 세계는 각 국의 경제와 문화를 보호하는 장벽들이 사라지면서 급격한 변화를 맞고 있습니다. 조만간 우리 사회도 경제뿐 아니라 문화 예술과 교육의 전면적 개방 시대를 맞게 됩니다. 그래서 사회 각계 각층에서는 유구한 우리 문화와 교육, 그리고 예술의 위기를 우려의 목소리로 이야기합니다. 얼마 전 TV 홈쇼핑 채널에서 ”해외이민상품”을 판매한 적이 있습니다. 서민으로서는 감당하기 힘든 가격에 판매된 이 상품에 30대부터 40대의 국민들이 보여준 호응은 당사자에 대한 도덕적 판단을 넘어 우리사회 전반에 팽배한 문화적 위기감이 표출된 사례였습니다. 이미 국민들은 물질적인 부(富)뿐 아니라 문화적인 여유를 원하고 있습니다. 최근 학계와 재계뿐 아니라 문화예술단체를 중심으로 급격히 확산되고 있는 ”문화도시”와 ”어메니티”(Amenity, 쾌적성), 그리고 ”문화민주주의”에 대한 논의도 이러한 국민적 바람에서 비롯된 것이라 생각합니다. 조만간 주 5일제가 시행되면 국민들의 삶의 모습은 크게 변화하겠지만, 우리 사회는 그 변화의 방향을 예측조차 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또한 정보화 물결이 우리 삶을 보다 다양하게 바꿔 놓았지만, 정작 인터넷 문화는 아직 성숙되지 않았고, 정보는 문화와 예술의 향기보다는 갖은 유해정보로 넘쳐나고 있습니다. 문화예술인들에 대한 지원을 통해 경기도의 문화와 예술을 진흥하고 도민들의 삶의 질을 진작(振作)하려는 우리 경기문화재단이 가지는 위기의식도 여기에 있습니다. ”남북협력의 시대”는 ”정치”와 ”경제”의 이해관계만을 이야기할 뿐 통일시대를 대비하는 민족화합의 ”문화와 예술”은 간과하고 있고, 인류공영과 세계평화에 기여하는 우리민족문화 창달은 외면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때에 가장 역량 있는 문화예술인들이 31개 시·군에 골고루 분포한 경기도 문화예술의 일선 현장을 지원하는 우리 재단의 임무는 실로 막중하다고 할 것입니다. 경기문화재단은 경기도의 문화예술진흥을 중심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문화예술인들의 활동을 지원하고, 유기적으로 협조하면서 궁극적으로 1천만 도민들의 보다 윤택한 문화적 삶에 봉사하는 것이 우리 재단의 주요 임무라고 할 것입니다. 이를 위해서 재단은 다음과 같은 정책의 목표와 방향을 설정하여 추진해 나가고 있습니다. 첫째, 건강한 문화 환경을 조성하려 합니다. 문화예술의 주체, 장르, 주제와 소재 등의 다양성과 균형감을 형성하고, 문화예술인과 단체의 자생능력과 재생능력의 신장을 위해 노력합니다. 전문적인 문화예술인으로부터 아마츄어 시민동호회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문화예술주체가 튼튼할 때 기획과 창작, 그리고 향유가 자연스럽게 순환하는 건강한 문화예술계의 구조가 형성될 것입니다. 또한 연극, 무용, 음악, 미술뿐 아니라 장르복합적인 실험작품에서 전통예술에 이르기까지 여러 장르의 예술들이 서로 다른 색깔의 꽃과 열매를 맺으며 어우러질 때 도민들의 문화적 삶은 더욱 풍요로워질 것입니다. 이는 주제와 소재에 있어서도 마찬가지일 것입니다. 문화예술인과 단체의 자생능력과 재생능력은 바로 이처럼 문화예술의 다양한 주체들이 튼튼한 토대 위에 뿌리내리고 꽃과 열매를 맺을 때 자연스럽게 향상될 것입니다. 둘째, 문화민주주의와 문화복지사회를 구현하는데 기여하는 것입니다. 문화예술인 및 전문단체의 자율·자치 활동과 연대 활동을 지원하고, 문화예술인들의 문화생활 복지와 문화소외계층의 문화향수 복지를 위한 사업을 연차적으로 시행해갈 것입니다. 문화민주주의는 ”민주주의에 기여하는 문화예술”, ”문화예술계의 민주주의”, 그리고 ”문화예술인들에 의한 민주주의”를 일컫습니다. 이는 다양한 문화예술주체들이 취미모임과 같은 일상의 문예활동으로부터 공연이나 전시와 같은 전문적 예술활동에 이르기까지 자발적이고 자생적인 동인그룹을 형성하고 서로의 차이를 존중하고 자율적으로 연대하며 우리사회의 건강한 문화 형성에 기여할 때 가능할 것입니다. 문화복지는 열악한 환경에서도 창작의 열정을 불태우는 문화예술인들의 문화생활 복지와, 문화예술의 향유기회가 상대적으로 열악한 문화소외지역민들과 주민들의 문화향수권과 관련된 복지입니다. 스스로의 삶을 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