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선감학원 추모문화제 개최
관리자 - 2017.06.14
조회 521

선감학원 추모문화제 개최

△ 지난해 최초 공식 위령제 이후 2년째 연속 개최.

△ 시민과 함께하는 문화행사로 진상규명 및 피해지원 공감대 확산.

△ 선감이야기길과 선감역사박물관 등 경기만에코뮤지엄 프로그램 다채로운 행사.

오는 5월 27일 안산시 단원구 선감동 선감학원 묘역과 경기창작센터 일원에서 선감학원 희생자에 대한 공식 위령제와 추모문화제가 열린다. 선감학원 사건 피해지원 및 위령사업위원회(위원장 정대운 경기도의원)가 주최하고 안산민예총과 경기문화재단 경기창작센터가 공동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선감학원 희생자 넋맞이굿, 위령제, 선감옛이야기, 추모음악회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로 꾸며진다.

선감학원은 일제강점기 1942년~1945년 당시 8~18세 아동•청소년들 총 6천여명이 수용되어 노역과 폭행 등 인권탄압으로 수많은 피해를 남겼으며, 1946년 경기도로 관할이 이관된 후 1982년 폐지될 때까지 지속적인 인권유린이 이어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정대운 위원장은 “선감학원 추모문화제를 통해 소년수용소 ‘선감학원’의 진실을 나누고 반인권적인 상황에서 수용되었던 출신자들의 삶의 아픔을 기억하고자 한다. 더불어 경기만 일대에 존재했던 현대사 한 페이지를 후대에 전해 다시는 아픈 역사가 반복되지 않도록 시민사회와 더불어 문화예술행사를 지속적으로 열고자 한다.”고 그 취지를 밝혔다.

경기도와 경기창작센터는 선감학원과 같은 아픈 역사를 기록 보존하고 이를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기 위한 다채로운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선감도 일대를 경기만 에코뮤지엄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