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경기문화재단, 경기천년 기록아카이브 <경기에서_ 천개의 기억> 프로젝트 시작
관리자 - 2018.01.17
조회 539
경기문화재단, 경기천년 기록아카이브 <경기에서_ 천개의 기억> 프로젝트 시작
– 31개 시·군에 ‘31개의 카메라, 31개의 시선’이 경기도의 모습을 기록
– 1월1일 첫 아카이브 프로젝트 활동 시작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설원기)은 경기천년의 해(2018년)를 맞아 경기천년 기록아카이브 <경기에서_천 개의 기억> 프로젝트를 지난 1월 1일부터 시작했다.
경기천년 기록아카이브는 999년에서 1000년이 되는 경기도 곳곳의 ‘현재’ 모습을 사진과 영상으로 기록하는 사업이다. 아카이브로 모인 경기도의 다양한 모습은 오는 7월까지 전시회와 책을 통해 도민들과 만나게 된다. 이번 프로젝트는 ‘빛담_경기아카이브 사진연구회’가 주관해 진행한다.
<경기에서_천 개의 기억>에는 전문 사진영상작가와 시민작가가 참여한다. 도내 31개 시·군에 각각 31명의 작가가 찾아가 1,000년을 맞이한 현재의 경기도를 담아낸다. 수려한 자연풍경과 도민의 다양한 삶의 모습을 사진으로 기록하게 된다. 단순한 기록 아카이빙을 넘어 작가들의 시선으로 경기도와 경기도민의 삶을 예술적 감각으로 풀어낸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성공적인 프로젝트 추진을 위해 재단은 지난해 12월 27일 ‘31개의 카메라, 31개의 시선’을 주제로 참여 작가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날 작가 소개와 함께 31개 시·군 지역을 맡은 작가들이 자신이 기록할 지역에 대한 느낌을 소개하고 공유했다. 아울러 지리·역사·문화·사람 등 경기도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경기천년 사업의 이해를 돕기 위한 프레젠테이션도 진행됐다.
아카이브 팀의 첫 프로젝트로 경기천년을 맞이하는 첫날인 1월 1일 오전 10시에 <경기_천년 잇기> 이벤트를 실행했다. 동일한 날짜와 시간에 참여 작가들이 새해 경기도의 모습을 동시다발적으로 페이스북(https://m.facebook.com/ggarchive1000)을 통해 게시했다. 작가가 바라본 경기천년의 모습들은 온라인을 통해 지속적으로 공유될 계획이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2018년 경기 정명(定命) 천년을 기념하고 과거에서 현재에 이르기까지 경기도가 품고 살아온 문화와 도시, 자연의 풍경, 삶의 환경들을 지금의 우리들이 함께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전시와 기록들로 풀어내고, 다가오는 천년에게는 기록으로 남겨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기에서_천 개의 기억>의 사진과 영상, 항공촬영 등 경기천년 기록들은 올해 하반기에 집중적으로 시행되는 경기천년 관련 사업의 중요 소개가 될 것이다. 이후 경기천년 아카이브(기록관)으로 옮겨진다. (문의 : 031-236-7285)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