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전곡선사박물관, 스마트폰 사진전 <함께이기에 행복한 길, 동행同幸> 개최
관리자 - 2018.01.17
조회 438
전곡선사박물관, 스마트폰 사진전 <함께이기에 행복한 길, 동행同幸> 개최
전곡선사박물관(관장 이한용)은 경기천년을 맞이해 도민 참여 스마트폰 사진 전시회 ‘함께이기에 행복한 길, 동행(同幸)’을 박물관 문화공유플랫폼 Art Section PH×에서 오는 3월25일까지 개최한다.
‘함께이기에 행복한 길, 동행(同幸)’은 박물관이 자리한 연천 지역을 다양한 시선으로 바라보고자 기획됐다. 연천은 수십만 년 전 고인류가 주먹도끼를 만들고, 삶의 터전으로 삼은 곳으로 삼국시대 이후로는 전략적 요충지로 수많은 전쟁의 상흔이 남아 있다. 역사적인 장소에서 현재를 살아가는 도민들이 ‘사람, 풍경, 길’을 주제로 전시를 준비했다. 전시된 사진들은 박물관이 지난해 10월부터 2개월간 진행한 교육프로그램 ‘찰칵! 폰카로 만나는 나와 문화유산’ 참가자들이 직접 촬영한 작품으로 구성됐다.
이번 전시는 사진 강좌와 출사, 전시 작품 선정, 작품 제목 선정 등 모든 부분에 참가자들이 직접 참여했다. 사진작가의 멘토링을 통해 사진 촬영 기법을 익혀 참가자들의 작품 만족도와 수준이 향상됐다. 7살 어린이부터 초등학생, 성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참가자 12명이 자신의 작품을 전시한다.
전시가 열리는 문화공유플랫폼 Art Section PH×는 ‘×’자 기둥이 상징인 공간이다. Pre-history〔PH〕와 예술가의 콜라보〔×〕가 어우러지는 예술 공간을 의미한다. ‘PH×’는 지금을 살고 있는 예술가들이 선사시대를 상상하며 만든 작품들이 공유되는 전시 공간으로 도민뿐만 아니라 청년작가들에게 열려있는 문화공유플랫폼이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