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경기문화재단 공연예술 창작지원 선정작 10월 공연 안내
관리자 - 2018.10.09
조회 30
▶ 경기문화재단 공연예술 창작지원 선정작 《할머니 Grandma》무대에 올라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의 인터뷰를 바탕으로 선보이는 ‘버바팀 음악극’


경기문화재단 공연예술 창작지원 2단계에 선정된 작품 ‘창작집단 V.O.I.C.E2’의 《할머니 Grandma》가 오는 12, 13일 양일간 수원SK아트리움 소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2017년 경기문화재단 공연예술 창작지원 1단계에 선정, 쇼케이스를 통해 작품의 가능성을 인정받은 본 작품은 올해, 공연예술 창작지원 2단계에 연이어 선정되며 작품의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할머니 Grandma》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가 우리와 같이 ‘지금’을 살아가는 이야기이다. 경기도 수원시에 거주하다 지난 3월 30일에 돌아가신, ‘고(故) 안점순 할머니’의 실제 인터뷰를 바탕으로, 다양한 연극적 오브제와 장치를 음악적으로 재구성하여 버바팀 음악극으로 탄생시켰다. 버바팀(Verbatim)은 ‘말 그대로’, ‘문자 그대로’를 뜻하는 단어로, ‘증언 연극’으로도 불리며 실제 말을 통해서 진실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는 장르이다. 《할머니 Grandma》는 2016년 겨울부터 2018년 봄까지 인터뷰에서 나온 할머니의 ‘말 그대로’를 대사와 노래로 담아냈다. 과거의 아픈 역사를 자극적으로 이야기하지 않기 위해 노력했다는 ‘류미 연출’은, ‘그들’이 위안부를 마치고 돌아온 이후 하루하루를 살아냈던 삶을 ‘지금’의 할머니의 일상으로 그려 내며, 역사와 인간, 성찰과 치유에 대한 화두를 던진다.

한편, 경기문화재단은 올해 공연예술 창작지원 분야에서 3단계(창작, 초연, 유통)에 걸쳐 공연예술단체 23개 단체를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안정적이고 유효한 지원체계를 통하여 선정된 공연예술단체들은 올해 말까지 쇼케이스 공연 12작품, 초연공연 9작품과 시장에서 유통이 가능한 공연 2작품 등등 모두 23편의 공연을 경기도 곳곳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