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2018 북한산성 국제학술 심포지엄 ‘북한산성과 동아시아 성제(城制) 발달사 연구’ 개최
관리자 - 2018.11.13
조회 86
2018 북한산성 국제학술 심포지엄
‘북한산성과 동아시아 성제(城制) 발달사 연구’ 개최
▶ 11월 16일, 전쟁기념관 이병형홀에서 진행
▶ 북한산성과 동아시아의 다양한 성곽제도 발달사를 조명하는 자리

경기문화재단 경기문화재연구원(원장 김성명)은 오는 11월 16일 오전 9시부터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전쟁기념관 1층 이병형홀에서 2018 북한산성 국제학술 심포지엄 ‘북한산성과 동아시아 성제(城制) 발달사 연구’를 개최한다.

이번 국제학술 심포지엄은 북한산성과 동아시아의 다양한 성곽제도 발달사를 조명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세계유산 전문가와 대학, 민·관 연구소 및 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1부에서는 국제성곽군사유산학술위원회(이코포트, ICOFORT) 사무총장 필립 브라가(벨기에)의 기조연설인 ‘세계유산등재 관련 성제발달사 연구의 중요성’을 시작으로 ‘17~18세기 인도 성제 발달사 연구(리마 호자, ICOFORT 전문가, 인도)’와 ‘러시아 17세기 성제 발달사 연구(이고르 바그린, 상트페테스부르크 전쟁박물관 연구원, 러시아)’, ‘북한산성과 일본의 유사 방어성과의 비교연구(야마다 타카후미, 일본 나라현립 카시하라고고학연구소 지도연구원, 일본)’, ‘중국 성제발달사 연구(윤희상, 중국 연변 과학기술대학교, 한국)’가 진행된다.

이어서 2부에서는 ‘조선 숙종대에 수축된 산성 성제 연구(박현욱, 경기문화재연구원)’, ‘17~18세기 북한산성의 삼군문 운영과 성제(城制)발달 연구(노영구, 국방대학교)’, ‘북한산성과 수원화성 비교 연구(조성우, 수원화성박물관)’ 등 국내학자들의 북한산성에 대한 성제 발달사 연구가 발표된다.
3부에서는 ‘북한산성의 세계유산적 가치 정립을 위한 제언’이라는 주제로 종합토론이 이어지며 국제학술 심포지엄이 마무리 된다.

경기문화재연구원 관계자는 “이번 국제학술심포지엄으로 북한산성과 동아시아의 성제발달사가 심도 있게 연구되고, 북한산성의 세계유산 등재를 추진하는 방향에 있어 국제연구진들의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북한산성 및 세계유산에 관심 있는 누구나 사전 등록 없이 참석 가능하다. 문의 및 참가신청은 031-968-5309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