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경기틴즈뮤지컬, 쌍방향 온라인 수업 진행… 발빠른 대응
admin - 2020.09.08
조회 101
경기틴즈뮤지컬, 쌍방향 온라인 수업 진행… 발빠른 대응
▶ 경기문화재단 경기틴즈뮤지컬, 원격화상 시스템을 통한 쌍방향 온라인 수업 진행
▶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수업 운영 매뉴얼’ 구성, 비대면 교육 경력有 강사진 바탕
▶ ‘경기틴즈뮤지컬 결과발표공연’, ‘경기청소년 공연예술 경연대회’ 온라인 진행 예정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수도권 모든 지역에 걸쳐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되고 있는 가운데, 경기문화재단의 <경기틴즈뮤지컬>이 안정된 시스템을 기반으로 실시간 쌍방향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경기틴즈뮤지컬>은 경기도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뮤지컬 교육 프로그램으로, 경기도내 공공 공연장을 활용한 쾌적한 교육환경과 현직 뮤지컬 예술감독 · 뮤지컬배우 등으로 구성된 강사진의 전문적인 커리큘럼을 바탕으로 뮤지컬을 꿈꾸는 청소년들에게 경제적·지리적 제약 없이 수준 높은 교육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호평을 받아왔다. 올해는 김포아트홀, 용인 포은아트홀, 의정부 예술의전당, 오산문화예술회관, 성음아트센터(성남) 등 다섯 개 거점의 전문 공연장에서 진행하고 있다.

<경기틴즈뮤지컬>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되면 공공 공연장이 가장 먼저 문을 닫게 된다는 점을 고려하여, 본격적인 교육이 시작되기 전에 미리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수업 운영 매뉴얼’을 자체적으로 구성했다. 이에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가 시행되던 7월과 8월 당시 페이스 실드, 손소독제 등의 방역물품을 구비하고 넓은 공연장을 활용하여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는 수업을 운영했다.

지난 8월 23일에는 전국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됨과 동시에 화상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온라인 수업을 발 빠르게 도입했다. 거꾸로 학습(flipped-learning) 방식을 차용하여 사전 교육 영상을 참여자에게 미리 배포하고 연습하도록 안내한 뒤 본 수업시간에 실시간으로 참여자들과 소통하며 안무와 노래 등을 지도하고 있다.

<경기틴즈뮤지컬>의 이러한 발빠른 대응은 강사진 중 다수가 이미 비대면으로 뮤지컬 교육을 진행한 경험이 있기에 가능했다. 올 초 비대면 수업을 진행하며 겪은 시행착오를 바탕으로 사전에 구성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별 수업 운영 매뉴얼’이 효과를 발휘하고 있는 것이다. 비대면 상황에서 제기될 수 있는 사각지대와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참여자와 소통하고 프로그램의 내실을 다지는 노력을 펼치고 있다.

<경기틴즈뮤지컬>에 참여하는 한 참여자는 ‘대면 수업을 진행하는 동안에는 마스크를 쓰고 있어 서로의 얼굴을 제대로 보지 못했는데, 온라인으로 수업을 진행하니 서로의 얼굴을 마주보고 생생한 표정을 읽을 수 있어 훨씬 좋았다’고 말하기도 했다.

<경기틴즈뮤지컬>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유지되는 동안 현재 진행하고 있는 쌍방향 온라인 수업을 유지하며, 코로나19 심각단계가 완화하는 추이를 지켜볼 예정이다. <경기틴즈뮤지컬>의 결과발표공연 역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하는 방법을 고민 중이다.

한편 경기문화재단은 코로나19 심각단계 지속으로 학교 축제나 청소년 축제 등이 취소되어 청소년 동아리의 공연 기회가 사라졌다는 점을 고려하여, 10월 중 온라인 영상 플랫폼을 통한 ‘경기청소년 공연예술 경연대회 – 방구석스타(가칭)’을 준비 중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청소년의 공연예술 활동을 격려하고 응원하며, 공연예술을 꿈꾸는 청소년들의 열정을 바탕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하고자 하는 취지다. 자세한 내용은 10월 중 경기문화재단 홈페이지(www.ggcf.kr)와 전화문의(031-853-9826)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세부내용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세요.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 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