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경기도박물관,『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경기인천 학술총서 발간
admin - 2021.01.19
조회 296
경기도박물관,『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경기인천 학술총서 발간”
▶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 경기인천 학술총서(1)
▶ 다문화사회로 진입한 한국사회의 경계인 문제를 다양한 시각으로 짚어내다
경기문화재단 경기도박물관(관장 김성환)은 경기인천 학술총서(1)로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을 발간하였다. 본 책은 2019년 5월 23일에 한국역사연구회와 인천문화유산센터와 공동으로 개최한 학술심포지움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에서 발표한 글을 모은 것이다.
경기문화재단과 인천문화재단, 한국역사연구회는 2018년부터 경기·인천 지역 나아가 한국 역사 전체를 체계적으로 연구하기 위해 매년 공동 학술대회를 개최하고 그 성과를 학술서로 간행하고 있다. 금번 주제는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으로 우리 역사에서 각 시기별로 다양한 형태로 존재했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의 다중 정체성을 포착하여 우리 사회의 다문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방향을 모색하는 한편, 한국사의 연구 시각을 새롭게 성찰하는 계기를 마련해 보고자 기획되었다.
이번 발간서는 이미 다문화사회로 진입한 우리 사회의 현실 속에서 모국(母國)과 한국 사이를 오가는 ‘경계인’들의 다중 정체성을 정확히 이해하고 존중할 때 국제 네트워크도 확장가능하다는 문제 인식을 바탕으로 제작되었다. 총 11편의 주제를 정하여 우리 역사 속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문제를 다각도로 짚어내었다.
이영호 인하대 명예교수의 「근대 인천의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장미애 가톨릭대 교수의 「4~6세기 백제에서의 중국계 이주민의 정착과 활동」, 위가야 성균관대박물관 학예사의 「이나사·마도의 행적과 경계인의 삶」, 오기승 중앙대 교수의 「13세기 여몽 경계지대에서의 삼별초 세력에 대한 고찰」, 김진곤 관동대 교수의 「고려인 이백우의 몽골(원)에서의 활동과 그의 가문에 대한 고찰」, 이규철 한국외대 교수의 「조선전기 향화 여진인의 활동과 경계인의 삶」, 안선규 한신대박물관 연구원의 「원-명교체기 고창 설씨·서총 명씨의 한반도 이주와 후손들의 동향」, 김인덕 청암대 교수의 「반일과 친일의 시점에서 본 1930년대 중반 오사카 재일조선인의 일상적 삶」, 홍웅호 동국대 연구교수의 「1937년 극동지역 한인 강제이주 결정과 집행, 그리고 강제이주의 신화」, 이상록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관의 「냉전시기 한국 사회의 화교 차별과 경계인으로서의 화교의 삶」, 금보운 고려대 민족문화연구원의 「기지의 확장과 생활의 경계 : 경기북부·인천의 미군기지와 지역사회관계의 의미」로 구성되어 있다.
경기도박물관은 경기인천 학술총서(1)로 간행된 󰡔우리 역사 속 디아스포라와 경계인󰡕 발간으로 국민국가라는 울타리에 갇혀 있었던 20세기 역사학을 비판적으로 성찰하고 21세기 한국사 연구의 연구 시각을 새롭게 성찰하는 계기를 마련하는 데 일조할 수 있는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판매처 : 경기도박물관 1층 뮤지엄숍 (031-288-5408)
* 세부내용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세요.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경기문화재단이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작품 사진의 경우 작품저작권자의 권리에 의해 보호를 받기 때문에 사용에 제한이 있을 수 있으니 문의 후 이용 바랍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 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