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경기문화예술자료실 토요문화사랑방 6월 프로그램
관리자 - 2005.06.10
조회 1190

 

• 일시 : 2005년 6월 25일 (넷째주 토요일) 오전 10시

• 장소 : 경기문화재단 6층 강의실

• 참가비 : 무료

• 주최 : 경기문화재단

• 문의 : 경기문화예술자료실 (031-231-7281)

대상 및 인원

  문화예술에 관심있는 청소년이면 누구나 참가할수 있습니다.
  (관심있는 학부모, 일반인도 함께하실 수 있습니다.)

참가 방법 및 문의
   직접 방문 및 전화, 이메일로 신청 가능

전화 : 031-231-7281

이메일 : namej@ggcf.or.kr

교통편
   –
수원역 : 82, 82-1, 83, 83-1, 92, 2-1, 13-1
   –
장안문·팔달문 : 82, 82-1
   –
하차 정류장 : 동수원 뉴코아아울렛 뒤편, 매탄주공 4,5단지에서 하차

 

연극, 무용, 음악 등 순수예술에서 부터 영화, 드라마, 만화 등 대중예술 분야까지…

다양한 문화예술 분야에서 일하고 있는 작가, 배우, 연출가, 평론가 등을 초청하여, 그들이 그 분야에 입문하게 된 계기부터 성공하게 된 과정을 직접 들어보는 시간을 마련합니다. 문화예술 분야에 대한 진로를 생각하고 있는 청소년에게는 각 장르와 직업에 대한 이해를 높임으로써 진로에 대한 막연함과 궁금증을 해소하여 줄 수 있을 것입니다.

예술이 뭐예영? 예술의 숨은 코드 찾기!

경기문화예술자료실에서는 단지 진로상담으로서가 아니라, 21세기의 핵심 코드인 “예술”과 “감성”의 코드를 일깨워줄 작은 계기로서 토요문화사랑방을 준비하였습니다. 각각의 문화예술 분야에 대해 더 큰 관심과 이해, 친밀감을 느낄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 또한 경기문화예술자료실에 비치된 다양한 자료를 통하여, 언제나 문화예술의 향기와 함께 할 수 있습니다.

6월의 이야기,

만화가. 영화-드라마, 게임을 종횡무진하다.

영화 「비트」, 「올드보이」, 드라마 「풀하우스」「불량주부」, 게임 「리니지」…
이들의 공통점은 모두 만화를 원작으로 갖고 있다는 것입니다.
탄탄한 기본 줄거리와 캐릭터를 가진 요즘 만화들은 영화, 드라마, 게임 등 여타 문화 컨텐츠에 중요한 아이디어 공급처가 되고 있습니다.
만화만의 독특한 상상력과 매력, 그리고 만화가라는 직업에 관하여 중견 만화가 강경옥 선생님을 모시고 이야기 나누는 시간을 만들어 보고자 합니다.

 

1986년 ‘이 카드입니까’로 순정만화계에 데뷔하였고, 학원물, sf, 환타지, 미스터리물 등 모든 장르를 섭렵하며 그만의 독특한 접근방법을 보여주는 수준높은 작품들을 발표해 왔다. 깊이있는 그림체와 강한 흡인력을 가진 독특한 캐릭터로 ‘강경옥 매니아’라는 열렬한 독자군을 형성했다. 작품 전체를 지배하는 탁월한 심리묘사는 그의 작품에서만 느낄 수 있는 독특한 맛과 향기라고 할 수 있다.

다양한 소재를 접목(crossover)해 순정만화의 한계를 극복하는 ‘실험작품’을 잇달아 발표한 중견 여성작가.

특히, 여성독자층에게는 다소 생경한 공상과학sf장르를 소화해내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강경옥은 우리 청소년 만화가 당면한 과제로 여기고 있는 다양한 컨텐츠의 개발에 정면돌파를 시도하는 여성작가로 꼽을만하다.

작가수업
이진주 선생 문하에서 1년동안 수업

데뷔작품
<현재진행형>(1985년)

데뷔동기
어렸을 적부터 만화를 좋아했고, 고교 때부터 만화작가가 되기로 결심

활 동
1983년부터 아마추어 창작동아리 pac 회원,
2000~2001년 한국여성만화인협의회 회장, 2002년 이사

대 표 작
1987년 <별빛 속에>로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이후 <라비헴 폴리스> <17세의 나레이션> <현재진행형 ing> <노말 시티>
<두 사람이다> 등의 작품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순정만화작가로 자리잡았다.
<두 사람이다> 는 현재 영화화가 진행중에 있으며,
<버추얼그림동화>는 2004 독자만화대상 온라인 만화부문 1위를 차지했다.

 

※참고 : http://www.imagepuzzle.net/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