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스페인 아르코(ARCO)에서 『백남준 특별전』성황리에 막 올라!!
admin - 2007.02.14
조회 821




2월 13일(화) 오후 7시30분(현지시각), 텔레포니카 재단 전시실..
”tv부처”, ”율곡”, ”천수관음” ”보이스와 샤만” 등 24점!


경기문화재단은 백남준 타계 1주기와 재단설립 10주년을 맞아『백남준 특별전』을 2월13일(화)부터 5월 20일(일)까지 96일간, 스페인 아르코(arco)에 주빈국 행사로 초청받아 개최한다.


13일(화) 오후7시30분(현지시각)에 개막한『백남준 특별전』에는 텔레포니카 재단 마르띠네즈(francisco serrano martinez) 이사장, 경기문화재단 전종덕 대표이사 직무대리와 국내외 컬렉터를 비롯한 스페인 내 주요 문화예술계 인사 등 400여 명의 관객이 참석하여 성황리에 막이 올랐다.


마드리드 최대 번화가인 그린비아가 한복판에 자리 잡은 텔레포니카 재단(한때 전신전화국이었던 곳) 전시장에서 열린 이번 전시에는 전시장 외벽에 설치된 백남준 영상작품에 관객들의 시선이 모였다.


특히 선(禪)을 주제로 한 명상적인 작품들로 동양적 색채를 연출한 백남준의 대표작 중 하나인 ”tv 부처”(1969년), ”금강산 폭포”(2002년), ”천수관음”(2002년) 등이 많은 관심을 보였다. 이밖에도 ”스키타이 단군”, ”백제무령왕”, ”김유신”, ”율곡”, ”히포크라테스 로봇”, ”할머니”, ”테크노보이”, ”베이비 로봇” 등 백남준의 동양 사상과 한국의 역사적 인물을 만든 로봇들이 전시되어 있다.

이번 특별전은 백남준 1주기 회고전으로는 가장 규모가 큰 전시로 경기문화재단을 비롯하여 14개 주요기관과 개인 컬렉터들로부터 백남준 작품 86점이 전시되었으며 출품기관 중 재단은 설치 작품을 비롯하여 비디오 아카이브까지 총 24점을 선보였다.


재단이 선보인 작품들 대부분은 한국적이거나 동양사상을 담고 있으며 역사적 인물을 재현한 작품들로 ”코스모폴리탄 백남준”에게 한국과 한국 사람의 의미가 무엇이며 작가가 그것을 어떻게 재현했는지 조명해 볼 수 있도록 기획됐다.

한편 용인시 상갈동에 건립 추진 중인 백남준 미술관은 대지면적154,681㎡(약 46,761여평), 건물연면적 5,605㎡(약1,695여평) 규모로 건설되고 있으며, 재단은 내년 백남준 추모2주기에 맞춰 준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사 진 : ggcf7.webhard.co.kr(id : ggcf1, pw : 7200))
– 문 의 : 011-9266-0294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