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전곡선사박물관, 국제 인류기원유산 협약(MOU) 체결
관리자 - 2017.05.08
조회 714

전곡선사박물관, 탄자니아, 스페인 칠레 등과 국제 인류기원유산 협약(MOU) 체결

전곡선사박물관(관장 이한용)은 지난 2일 전곡선사박물관에서 ‘국제 인류유산 협회 (THE WORLDWIDE FRATERNITY OF HUMAN INHERITANCE)’ 창립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탄자니아, 스페인, 칠레, 한국 등 4개국의 대표적인 인류기원유적 관계자들과 인류의 기원을 밝히는 유산의 보존과 활용에 적극 협력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협회 창립을 목표로 한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4개국의 대표기관은 인류기원의 대표적인 유적인 아프리카 탄자니아 올두바이 유적의 ‘Proud of Tanzania Safari’, 유럽인의 기원과 관련된 스페인의 아타푸에르카 유적의 ‘Living Paleolithic NGO’, 남미대륙 최초의 인류가 살았던 거주 유적으로 알려진 칠레 몬테베르데 유적의 ‘Puerto Montt 2053 재단’, 동아시아 최초로 아슐리안형 주먹도끼가 발견된 연천 전곡리구석기유적에 소재한 전곡선사박물관 등이다. 이들 유적들은 각각 아프리카, 유럽, 아메리카, 아시아 4대륙을 대표하는 인류 기원을 밝혀주는 위대한 유산이다.

전곡선사박물관은 협약을 통해 인류기원과 관련된 각 대륙별 대표적인 유적들 간에 유적의 보존과 활용에 관한 다양한 교류 사업을 전개해 나가는 토대를 마련했다. 올해 11월 칠레 몬테베르데 유적에서 열리는 국제교류 사업에 전곡선사박물관도 초청을 받아 참가할 예정이다.

전곡선사박물관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맺은 4개국 외에도 향후 호주를 비롯한 각 지역의 대표적인 인류기원유적들과 협력망 구축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박물관이 세계적인 문화유산 보존활동 네트워크의 허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별첨없음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