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경기문화재단, 경기아트플랫폼-gap <아파트 옆 인문학> 강의 개최
admin - 2017.06.14
조회 852

경기문화재단, 경기아트플랫폼-gap <아파트 옆 인문학> 강의 개최

– ‘임을 위한 행진곡’ 최초 녹음자 오정묵 PD, 창작판소리 대가 임진택 소리 등의 강연

– 6월~12월 2,4주 수요일 저녁 총12회 개최

경기문화재단(대표이사 설원기)은 오는 14일을 시작으로 12월 6일까지 매월 둘째, 넷째 주 수요일 저녁7시에 총 12회에 걸쳐 음악·과학·역사·문화·영화 등을 주제로 생활인문학 강의 <아파트옆인문학>을 운영한다.

올해로 4년째 열리는 <아파트옆인문학>은 경기문화재단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에게 문화예술의 향기가 피어나는 ‘저녁이 있는 삶’을 제공하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지난해 진행했던 ‘작은 음악회+강연’ 형식에서 벗어나 올해에는 강의 자체에 초점을 맞춰 진행한다.

특히 ‘임을 위한 행진곡’ 최초 녹음자로 유명한 오정묵 전 MBC PD, 이정모 서울시립과학관장, tvN 예능프로그램 <밝히는 과학자들> 출연자인 과학스토리텔러 원종우 등이 강연자로 나와 다양한 이야기를 전달할 계획이다.

14일 진행되는 <아파트옆인문학>의 첫 강연자로는 나무칼럼니스트 고규홍이 나선다. 유려한 문체와 생태인문학적 지식, 특유의 따뜻함으로 나무와 더불어 살아가는 생태인문학적 지평 넓히기에 온힘을 쏟고 있는 그는 <고규홍의 한국의 나무 특강>, <절집나무>, <옛집의 향기 나무>, <나무가 말하였네> 등을 쓴 베스트셀러 저자다. 특히 지난 2004년 수령이 350년이 넘는 화성시 전곡리 물푸레나무를 최초로 발견해 2006년 천연기념물 제470호에 지정되도록 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나무 인문학자 고규홍의 강연에서는 나무에 스며든 우리 삶과 역사에 관한 이야기를 듣는 자리가 될 것이다

28일에는 한국인의 먹을거리의 양상을 따라가는 음식기행 ‘한국음식의 원형’이 음식칼럼니스트 김학민의 강연으로 진행된다. 이어 7월 12일에는 ‘임을 위한 행진곡’ 최초 녹음 가수로 널리 알려진 전 MBC 오정묵 PD의 ‘가수 남진과 그의 시대’ 강연이 펼쳐진다. 국내 최초로 오빠부대를 몰고 다닌 가수 남진의 노래를 통해 사랑하고 이별하던 이들의 시대와 삶을 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영화평론가 곽영진은 <맨발의 청춘>, <별들의 고향> 등의 한국을 대표하는 한국고전영화와 함께하는 인문학 기행을, 수원 토박이인 한신대학교 김준혁 교수는 ‘수원의 지리와 역사’을 강연한다.

서울시립과학관 이정모 관장은 ‘진화-공룡과 인간의 엇갈린 운명’에서 기나긴 생명체의 역사 속에서 공생, 멸졸, 진화의 과정을 살펴보고 인류의 탄생과 삶에 대해 우리 세대는 어떻게 바라볼 것인가를 이야기할 예정이다. 이어 수원시 인문학 자문위원인 정수자 시인은 ‘문학과 영화로 만나는 수원’을 강연한다.

우리 일상과 밀접한 생활인문학 이야기로 JUNHA뮤지컬 송창진 대표의 ‘무대공연예술을 즐기는 법 2017’, 노래하는 인문학연구소 정경량 소장의 연주와 낭송, 노래를 통해 우리의 삶에 음악이 미치는 영향을 살피는 ‘노래하는 인문학’, 프레시안 서울/고을학교 최연 교장의 ‘역사 속 서울, 한양 이야기’가 이어진다.

원종우 과학과사람들 대표는 ‘과학으로 찾아가는 존재의 의미’ 강연을 통해 인간 존재의 의미를 현대 천문학과 물리학의 개념을 통해 조망할 예정이다. <아파트옆인문학>의 대미를 장식할 강연은 ‘남한산성’, ‘다산 정약용’, ‘백범 김구’ 등을 만든 창작판소리의 대가 임진택의 ‘역동하는 판, 득음의 경지-판소리’이다.

경기문화재단 관계자는 “자연과 역사, 음악, 도시, 음식, 과학, 진화 그리고 사람의 아름다움을 노래한 6개월 동안의 <아파트옆인문학> 강연으로 어렵고 멀게 느껴지던 인문학이 내 곁의 인문학으로 한걸음 가까워졌길 바란다”고 밝혔다.

경기문화재단 <아파트 옆 인문학> 참가 신청은 전화 또는 모바일 페이지(https://goo.gl/yNFF7j)에서 가능하다. 전회 참석자에게는 소정의 문화상품을 증정한다.

한편, <아파트옆인문학>의 강연 참가비 전액은 문화예술발전을 위한 성금으로 전액 기부, 문화예술 후원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