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2018 경기유망작가 생생화화 – 《Beyond Thinking》展
관리자 - 2018.10.12
조회 43
▶ 회화, 미디어, 조각 등 다양한 장르의 시각예술분야 신진 선정작가 신작소개
▶ 경기문화재단과 고양문화재단이 협력한 11명의 선정작가 성과발표전


경기문화재단은 올해 초 경기도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술가들의 창작 활성화를 위한 전문예술창작지원 사업을 통해 11명의 경기유망 신진작가를 선정하였으며 그들의 신작이 10월 12일 고양아람누리 아람미술관(이하 아람미술관)에서 발표된다.
《2018 경기유망작가(신진) 생생화화: 生生化化- beyond thinking》라는 제목의 이 전시는 경기문화재단 전문예술창작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경기도에 기반을 둔 유망작가들이 자신의 작품 세계를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기획되었으며 김상균, 문소현, 박미례, 빈우혁, 서현욱, 양기진, 주세균, 최영빈, 최하늘, 한석경, 한성우가 선정되었다.

경기문화재단 전문예술창작지원 사업은 신작 제작에 소요되는 창작지원금 지원과 평론가-작가 매칭을 통한 멘토링 프로그램, 비평 워크샵, 성과발표전시를 진행하는 과정 중심의 지원 사업으로, 다각적 지원을 통해 역량있는 작가들의 작품창작 지원과 도내 미술관 전시진입을 견인하고 나아가 미술계 네트워크 확대에 기여하고자 한다. 본 전시는 고양문화재단과의 파트너쉽으로 기획되어 기초문화재단과 광역문화재단의 성공적인 협력 전시로 3년째 지속되고 있다.

올해 전시에서 11명의 작가는 축제, 감정, 풍경, 동물, 개인적 경험, 흔적들, 경계의 의미, 무의식, 언어, 조각 등을 다루고 있다. 이러한 주제는 우리가 일상적으로 마주하는 문제들이다. 작가들은 하나에 몰두하여 일반적인 생각 그 너머에 있는 것을 파헤치고 자신의 경험을 바탕으로 새롭게 제시하고자 하였다. 스쳐 지나가는 주변의 것들을 몇 달씩 고민해보는 일이 일생에 걸쳐 과연 한번이라도 있을까? 작가들은 이번 전시를 위해 몇 달 혹은 몇 년을 관찰하고, 생각하여 이를 하나의 작품으로 표현하였다. 경기유망작가들의 작품을 통해 응집된 일상의 세계를 마주해 보기를 바란다. * 문의: 경기문화재단 문예진흥팀 추명지(031-231-7234)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