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2018년 《G-뮤지엄 페스티벌》 개최
관리자 - 2018.11.05
조회 35
2018년 《G-뮤지엄 페스티벌》 개최
▶ “공연예술 뮤지엄으로 확장Ⅱ”를 주제로 3개 뮤지엄(경기도박물관, 백남준아트센터,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의 정체성이 실린 공연 개최

경기문화재단에서는 오는 11월 10일부터 11일까지 주말 이틀간, 경기도박물관, 백남준아트센터,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이 자리하고 있는 용인 뮤지엄파크에서 을 개최한다. 작년에 이어 “공연예술 뮤지엄으로 확장Ⅱ”이라는 연속적인 주제로 진행되며, 뮤지엄파크를 찾는 도민들이 뮤지엄 관람과 다채로운 공연과 행사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하고자 기획되었다.

경기도박물관 야외 폭포수 앞에서는 야외대형인형무용극인 ‘선녀와 나무꾼’이 공연되는데, 6미터 크기의 거인 나무꾼이 등장하여 관람객의 흥미를 압도할 것이다. 공연 사이사이에는 꿈을 주제로 한 서커스 드라마도 진행될 예정이다. 또 원형극장에서는 심청전을 주제로 한 풍자해학의 마당극이 공연되어 관객석을 넘나들며 호흡할 것이고, 강당에서는 마치 책장을 넘기며 이야기책을 읽는 듯한 느낌의 국악퓨전음악 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 일대에서는 누군가 놓고 간 가방 때문에 벌어지는 마술 오브제극이 퍼포먼스로 진행되고, 공연장에서는 사람보다도 더 살아있는 듯 한 느낌의 줄인형극 마리오네뜨 공연이 펼쳐진다. 또 어린이박물관 뒷마당에서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원더랜드 체험 설치물이 마련되며, 한뼘 공연 및 모자만들기 체험 등이 시간차를 두고 진행된다.

백남준아트센터에서는 백남준의 에서 영감을 받은 ‘무중력인간’의 허공에 떠있는 퍼포먼스가 진행되며, 인어공주를 연상하게 하는 ‘수중인간’도 뮤지엄파크 야외에서 볼 수 있다.

이번 주말 가족과 함께 붉게 단풍이 내려앉은 뮤지엄파크 일대에서 전시관람과 다채로운 공연과 체험행사를 함께한다면 올 가을 끝자락을 더욱 풍요롭게 보낼 수 있을 것이다. 행사는 오전11시부터 오후4시까지 경기도박물관 앞마당을 중심으로 뮤지엄파크 일대 곳곳에서 진행되며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된다. 어린이박물관내 공연장에서 개최되는 마리오네트 공연은 현장 선착순으로 마감되며, 경기도어린이박물관 홈페이지에서 입장권을 예매해야 입장 및 관람이 가능하다. 문의는 경기문화재단 정책실 031-231-7258.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보도자료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