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말하는 법’ 배우기
- 2019.01.30
조회 84
사람은 어릴 때 말하는 법을
배우지 못하면, 평생 배울 수 없다.
아기와 엄마가 서로 옹알거리는 과정에서
특정한 얼굴근육들이 다듬어지고, 혀, 입술, 뺨, 
턱이 만들어지고 귀가 처리하게 될 언어의 형태가 
잡혀간다. 아기는 자기가 듣는 소리를 따라한다. 
아기의 혀, 입, 턱, 뺨근육이 귀로 들은 소리를 
정확히 모방하게 되기까지는 상당한 
조정연습이 필요하다.


– 수지 오바크의《몸에 갇힌 사람들》 중에서 –
 
수정
삭제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자유게시판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